‘뷰티인사이드’ 서현진 “진심 증명해봐” 이민기, 입맞춤(종합)

0
201810222249462738.jpg

© News1

201810222249474195.jpg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이민기와 서현진이 서로의 진심을 확인했다.

22일 방송된 JTBC ‘뷰티인사이드’에서는 진심을 증명해보라는 서현진의 말에 이민기가 키스로 답했다.

서도재(이민기 분)는 키스 후 "가서 자자. 궁금한 거 해결헀으니까 이제 가서 자야죠"라고 말했다. 같이 자는 거냐는 한세계(서현진 분)의 질문에 "아니 각자요. 같이 잘 이유 없잖아요 이제. 안 졸립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무슨 말을 원하는지 알것도 같지만 안 하겠다 잘자라"고 말한 뒤 자리를 떠났다. 한세계는 "왜 연락없어"라며 먼저 문자했지만 답장이 오지 않았다. 세계는 유우미(문지인 분)에 "키스 후 연락이 없다"고 말했다. 유우미는 "키스하기 싫었나보다"고 말해 더 심란해졌다.

서도재는 비서에게 "누가 키스해놓고 미안하다는데 그 뜻은 무슨 뜻일까라고 물었다. 이어 상담을 받으러 간 도재는 "설렌다. 보고싶은 것도 같고. 미안하단 말 하기 싫다"고 말했다. 이에 "하고싶은 말을 하라"는 답을 들었다.

도재는 세계에 연락해서 만나자고 했다. 다음날 있을 인터뷰 얘기를 하는 도재에게 "나 피하지 말라"며 일적으로만 대했다. 도재는 "너무 늦어서 메시지를 보내지 못했다"고 했지만 세계는 "그만 좀 하자. 야근하는 것 같아 기분 별루다"라고 말하며 자리를 떠났다.

세계는 도재에 쌀쌀맞게 대했다. 도재는 귀걸이를 건넸고 세계는 "연출이 디테일하다"고 말했다. 도재는 "연출 아니다. 주고 싶어서 준거다. 예뻐서 잘 어울릴 것 같아서"라고 말했다.

도재는 인터뷰에서 첫키스 질문에 "안했다"고 대답했고 세계는 "키스를 안했다고? 안했다 치자"라며 혼자 서운해했다. 서도재는 "화났냐. 미안하다는 말 원하는 거면 하기 싫다"고 말했다.

류은호(안재현)는 강사라(이다희 분)의 집에서 머무르며 한세계의 강아지를 맡게 됐다. 그 때 서도재가 사라의 집에 찾아왔다. 사라의 거래처 사장에 술자리로 사라를 부르지 말라고 말한 뒤 찾아온 것. 사라는 "왜 그랬냐"고 말했다. 이어 전화가 오자 사라는 "못 배워서 모르시냐"며 응수했다. 사라는 "내가 못 해서 그런 게 아니다. 왜 그런 말을 듣게 하냐"고 도재에 따졌고 도재는 "10년 간 오빠였다"고 말했다.

한세계(서현진 분)와 채유리(류화영 분)의 신경전이 이어졌다. 먼저 채유리는 한세계와 똑같은 의상을 먼저 선정해 세계를 곤란하게 만들었다. 이어 채유리가 양보해 한세계가 곤란해질만한 지라시마저 돌았다. 대사 연습 때, 채유리는 본인의 대사를 마치고 한세계의 대사 때 자리를 비웠다. 다시 세계가 연습하려하자 "술마시자"며 본인이 모델로 있는 소주를 갖고오게 했다. 이에 세계는 "이것도 나랑 비슷하다"며 세계가 모델로 있는 소주를 갖고 오게 했다.

한세계는 술에 취해 도재에 전화를 걸었다. "왜 전화 안하냐"는 말에 도재는 "일한다고 했지 않냐"며 답했다. 세계는 회식 때 곤란함에 처해있던 채유리를 도와줬다. 채유리는 "네가 뭔데. 뭔데 끼어드냐고. 뭔데 마음대로 나 도와주냐. 누가 너같은 여자를 좋아해. 딱 보면 몰라 그냥 너 갖고 노는 거잖아"라고 말하며 세계를 밀쳤다. 세계는 쓰러졌다. 서도재는 전화로 이 상황을 듣고 있었다.

일어난 세계는 서도재에 "비밀계약이고 뭐고 다 깨자"고 말했다. 서도재는 "헤어졌다고 기사내라"고 연락했다. 세계는 "이럴 거면 왜 키스했냐"고 물었다. 서도재는 "그건 내가 묻고 싶다. 이런 거 익숙하지 않다"고 말했다.

서도재는 "키스하면 답이 두개라던데. 사랑해 아니면 미안해. 미안해는 말하기 싫어서 말 못했다. 내가 그 말을 어떻게, 내가 이렇게 엉망진창인데"라고 말했다. 한세계는 "해요 나도 엉망이다"라고 말했다. 서도재는 어떻게 잊냐고 했고 세계는 "어차피 못잊어요. 평생 못 잊을 거다. 날 알아봐준 사람이니까"라고 했다. 한세계는 "진심이냐 증명해보라"고 했고, 서도재는 한세계에 키스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