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천정명X윤은혜, 2018 하반기 강타 러브스토리 예고

0

201810231148343068.jpg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가 하반기를 강타할 러브스토리를 예고했다.

오는 31일 오후 11시 첫 방송을 앞둔 ‘설렘주의보’ 측은 23일 천정명(차우현 역)과 윤은혜(윤유정 역)의 다이내믹한 위장 로맨스의 시작을 미리 볼 수 있는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 분)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 윤유정(윤은혜 분)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 드라마다.

공개된 티저 영상 속에는 차우현과 윤유정이 운명처럼 자꾸 마주하게 되는 순간들이 담겨 있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잘 나가는 국민요정 윤유정과 그녀를 1도 알지 못하는 잘나가는 피부과 전문의 차우현의 거듭되는 기막힌 만남은 두 사람의 밝혀지지 않은 인연을 궁금하게 한다. 

특히 상황이 나빠진 윤유정을 위해 소속사 대표 한재경(한고은 분)이 차우현에게 "결론부터 말씀드릴게요. 애인이 돼주세요"라고 파격 제안, 두 사람의 장난스런 스캔들 혹은 사랑의 시작을 예감케 한다.

더불어 꽃길만 걸을 줄 알았던 윤유정의 앞을 가로막은 역대급 사건은 무엇일지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무엇보다 차우현이 윤유정에게 돌진하는 괴한을 막아서며 대신 습격을 받아 병원에 실려 간 장면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어 "나한테 적립한 신세 마일리지 지금 써요"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그녀에게 키스하는 그의 모습은 두 사람의 이야기를 기다려지게 한다.  

이처럼 ‘설렘주의보’를 통해 훈훈한 케미스트리로 새로운 로코커플의 탄생을 알린 천정명, 윤은혜와 한고은, 주우재, 표지훈(블락비 피오), 이혜란 등 개성 만점 배우군단의 조합으로 안방극장을 접수할 예정이다. 

한편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작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