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인터뷰]② 수현 “내기니 논란? JK.롤링 작가님 믿어요”

0
201810231203184721.jpg

워너브러더스 제공 © News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수현이 해외에서 시작된 ‘내기니 캐스팅 논란’에 대해 "JK.롤링 작가를 믿는다"며 신뢰를 보였다.

수현은 23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 내기니에 대한 캐스팅 논란에 대해 전혀 예상하지 못했다면서 "나도 외국에서 일하는 아시아 배우로서 그런 책임감을 많이 느낀다. 나름대로 늘 역할을 접할 때, 이야기를 접할 때 생각하고 선택한다고 생각했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글쎄. 나는 JK. 롤링 작가님을 믿는다. 저도 팬이고, 항상 이야기가 소외된 자들에 대한 관심을 늘 갖고 있었다. 연극에서도 헤르미온 역을 맡은 흑인 배우에 대해서 굉장히 보호하셨는데 내기니 이야기도 이제 시작이니까, 이런 논란을 잊게 하는 이야기들이 더 있지 않을까 그렇게 믿고 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내가 내기니라는 걸 알았을 때 굉장히 재밌게 생각한 것은 반전의 여왕이라는 점이다. 매 캐릭터마다 각자 스토리가 뼛속 깊이 있다. 팬들이 열광할 만한 포인트라고 생각했다"며 "내기니가 애완 뱀이라고 말하는 분이 많은데, ‘해리포터’ 책을 읽으면서 볼트모트의 영혼을 지닌 뱀이다. 애완동물 같은 느낌보다는 그만큼의 강력한 힘을 가진 매개체라고 생각했다"고 알렸다.

수현은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이하 신비한 동물사건2’)에서 내기니 역을 맡았다. ‘내기니’는 ‘해리포터’ 시리즈 속 가장 강력한 어둠의 마법사 볼드모트가 키우는 뱀이자 그를 죽이기 위해 파괴해야하는 호크룩스 중 하나다. 호크룩스는 영혼 일부를 특정한 물건, 생명체에 담은 것이다.

‘신비한 동물사전2’는 ‘해리포터’ 시리즈의 스핀오프인 ‘신비한 동물사전’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오는 11월 14일 개봉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