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임원희 “손금봤더니 1년 안에 결혼운… 깜짝 놀랐다”

0
201810241150404618.jpg

© News1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보이는 라디오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임원희가 1년 안에 결혼운이 있다고 말했다.

24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늦여름’의 주연배우 임원희, 신소율이 출연했다.

이날 임원희는 "SBS ‘무확행’에서 미얀마를 다녀왔는데, 거기서 손금을 봤다"며 "내가 1년 안에 결혼을 한다고 해서 깜짝 놀랐다"고 했다.

이어 "사귀는 사람도 없는데 결혼이라니, 내가 중매도 안 좋아하는데 중매로 결혼한다고 하더라"며 "어쨌든 1년 안에 결혼한다니까 한번 기다려보겠다"고 말했다.

이상형 질문에 오래 고심한 그는 "박선영씨처럼 웃음소리가 소탈하고 예쁜 분이 이상형이다"고 말했다. 그러나 박선영은 "너무 갑자기 지어낸 것 같아서 기운이 빠진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