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보아 “‘If’, 이선균·송지효 연기보며 영감얻은 곡”

0
201810241420307956.jpg

보아©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수 보아가 드라마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에서 영감 받은 곡을 소개했다.

보아는 24일 오후 2시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SM타운 코엑스 아티움에서 정규 9집 ‘우먼’의 쇼케이스를 가졌다.

보아는 컴백에 대해 "직접 작사에 참여했고, 열심히 준비했다"며 "정말 잘 준비한 앨범이기 때문에 오늘 마치 선생님한테 숙제를 검사받는 느낌이다"라며 웃었다.

또 수록곡 ‘If’에 대해서는 "드라마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 촬영할 때 송지효 언니와 이선균 오빠의 연기를 보면서 ‘내가 사랑하는 사람의 실수를 이해할 수 있을까’라는 궁금증으로 쓴 곡이다"라며 "심플한 트랙이기 때문에 나의 보컬적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노래다"라고 설명했다.

타이틀 곡 ‘우먼’은 리드미컬하고 경쾌한 사운드가 청량미 넘치는 보컬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팝 댄스 곡이다. 보아가 직접 작사를 맡아 당당한 여성의 모습을 표현한 만큼,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보아는 이날 오후 8시 서울 삼성동 SMTOWN 코엑스 아티움 SMTOWN THEATRE에서 정규 9집 발매를 기념하는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이날 현장은 네이버 V LIVE의 SMTOWN 채널에서도 생중계될 예정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