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골든차일드 “타이틀 곡 ‘지니’? 램프같은 매력”

0
201810241636283944.jpg

골든차일드©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골든차일드가 타이틀 곡 ‘지니’에 대해 "램프같은 다양한 매력의 노래다"라고 말했다.

골든차일드는 24일 오후 4시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일지아트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WISH(위시)’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 ‘Genie(지니)’는 밝고 경쾌한 멜로디와 함께 골든차일드만의 컬러풀한 에너지가 돋보이는 감성적이면서도 파워풀한 댄스 팝 곡이다.

홍주찬은 타이틀 곡 ‘지니’에 대해 "램프같은 곡이다"라며 "지니도 들어있고 뭐가 있는지 잘 모르지 않나, 우리 램프에는 노래와 춤 모든 것이 들어있다"고 말했다.

수록곡에는 인트로곡 ‘WISH(위시)’를 시작으로, 복고스타일 팝 곡 ‘너’, 트로피컬 하우스와 댄스홀의 조화가 돋보이는 곡 ‘너만 보인다’, 어쿠스틱 팝 장르의 ‘들어봐 줄래’, 펑크 록 장르의 ‘넌 모를 거야’, 알앤비 팝 장르의 ‘우쥬 비 마이’까지 다채로운 총 7곡이 담겼다.

골든차일드는 음원 공개 직후인 오후 8시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미니 3집 ‘위시(WISH)’ 발매 기념 팬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타이틀곡 ‘Genie(지니)’ 무대를 팬들 앞에서 선보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