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안지현 첫 등장..밝은 미소로 ‘우유 배달’

0
201810242326191897.jpg

안지현 © News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시간이 멈추는 그때’ 안지현이 첫 등장부터 이목을 끌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W 새 수목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에서 김선아(안지현 분)는 이른 아침 알람을 듣고 일어났다.

눈 뜨자마자 바쁘게 움직인 김선아는 오토바이를 타고 우유 배달에 나섰다. 그는 "안녕하세요~"라고 밝게 인사하며 우유 배달을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김선아는 인형탈을 쓰고 치킨가게 오픈 행사에 참여, 닥치는대로 알바에 나서는 모습으로 그 이유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시간을 멈추는 능력자인 준우(김현중 분)가 무늬만 갑인 건물주 김선아(안지현 분)를 만나 점차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