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리섬’ 공승연 “동생 트와이스 정연과 OST 불러…뜻 깊었다”

0
201810251203535365.jpg

배우 공승연이 2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별리섬’ 특별상영회에 참석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별리섬’은 스펙을 쌓으려 외딴섬에 신입 영어강사로 들어간 대학생 한기탁(변요한 분)과 통제불능 중학생들이 꿈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공승연이 동생인 걸그룹 트와이스 정연과 ‘별리섬’ OST를 부른 사실을 밝혔다.

공승연은 25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단편영화 ‘별리섬'(감독 배종) 특별상영회에서 "동생과 OST를 같이 불렀다. 첫 영화라고 소중하고 감회도 남다른데 OST 제안을 해주셨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제 목소리가 나오는 음원도 처음이다. 동생과 함께 해서 뜻깊었다. (변요한이 )노래도 더 잘 하시는데 누가 될까 걱정을 많이 했다"며 "정연이가 잘 가르쳐줬다. 음악감독님과 작곡가님, 작사가님이 많이 도와주셔서 잘 나온 것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별리섬’은 스펙을 쌓으려 외딴 섬에 신입 영어강사로 들어간 대학생 한기탁과 통제불능 중학생들이 꿈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린 코미디다. 변요한 공승연 박희순이 주연을 맡고 ‘웰컴 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의 배종(박광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