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2018 MGA서 新 유닛 조합 최초 공개 “특별 퍼포먼스”

0
201810260809178572.jpg

©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워너원(Wanna One)이 컴백을 앞두고 ‘2018 MGA(MBC플러스 X 지니뮤직 어워드)’에서 새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26일 ‘2018 MGA’ 주최 측은 "워너원이 오는 11월 6일 개최되는 ‘2018 MGA’에서 새로운 조합의 유닛 무대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오는 11월 19일 새 앨범을 들고 컴백하는 워너원은 이에 앞서 진행되는 ‘2018 MGA’에서의 무대에서 지금껏 구성했던 조합과는 또 다른 색다른 조합의 유닛 무대를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워너원 측은 "워너원은 이번 무대를 통해 팬들에게 전하는 특별한 메시지를 담은 스페셜 퍼포먼스를 준비하고 있으며,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다채로운 구성의 풍성한 무대를 선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걸그룹 트와이스(TWICE)가 ‘2018 MGA’에서 방송 최초로 신곡 무대 공개를 예고한 가운데, 워너원 역시 이번 시상식을 통해 새로운 유닛 무대 공개를 결정하며, ‘2018 MGA’를 향한 음악팬들의 관심은 더욱 뜨거워질 전망이다.

국내 음악 콘텐츠 산업의 중심에 있는 MBC플러스와 지니뮤직이 공동 주최하는 뮤직 어워드 ‘2018 MGA’는 처음으로 시도되는 방송사와 음악플랫폼 기업의 컬래버레이션 시상식이라는 점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8일 옥션티켓을 통해 단독 오픈된 ‘2018 MGA’ 티켓은 예매 시작과 동시에 전석매진을 달성하는 등 음악팬들의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며, 오는 10월 31일까지 지니뮤직에서 투표 참여가 가능하다.

전 세계의 팬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K-POP 글로벌 시상식 ‘2018 MGA’는 오는 11월 6일 인천 남동 체육관에서 개최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