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드림노트, 테니스 요정으로 변신…하시시박 촬영

0
201810261031438959.jpg

드림노트©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8인조 신예 걸그룹 드림노트(DreamNote)가 이번에는 테니스 요정으로 변신했다.

드림노트(유아이, 보니, 라라, 미소, 수민, 은조, 하빈, 한별)는 26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데뷔 앨범 ‘드림라이크(Dreamlike)’ 2차 콘셉트 포토 단체컷 및 멤버별 개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드림노트 멤버들은 풋풋하고 건강미 넘치는 매력이 돋보이는 테니스룩을 착용하고 환하게 미소 지으며 기분 좋은 에너지를 내뿜고 있다.

앞서 공개한 1차 콘셉트 포토를 통해 신비로우면서도 시크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었다면, 2차 콘셉트 포토에서는 밝고 에너지 넘치는 테니스 요정으로 변신해 마치 윔블던에 온 것처럼 활기찬 매력을 발산하며 드림노트의 또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데 성공했다.

이로써 드림노트는 정식 출격에 앞서 팀의 콘셉트와 색깔을 미리 보여주는 데뷔 콘셉트 포토 공개를 모두 마쳤다.

특히 이번 콘셉트 포토 및 데뷔 앨범 재킷 이미지들은 배우 봉태규의 아내이자 사진작가 하시시박이 촬영을 맡아 더욱 관심을 모은다. 최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드림노트의 데뷔 앨범 사진 촬영에 임하는 하시시박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 바 있다.

데뷔 콘셉트 포토 공개를 모두 마친 드림노트는 정식 데뷔 전까지 앨범 프리뷰, 콘셉트 필름,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 등 다양한 티저 콘텐츠를 오픈하며 존재감을 각인시켜갈 계획이다.

드림노트의 힘찬 출발을 알리는 첫 번째 앨범 ‘드림라이크(Dreamlike)’는 오는 11월 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