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미스마’ 충격받고 주저앉는 김윤진… 도대체 무슨 일이

0
201810261035452392.jpg

SBS ‘미스마’ © News1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미스 마’ 김윤진이 충격에 휩싸인 모습이 포착됐다.

SBS 주말드라마 ‘미스 마, 복수의 여신'(극본 박진우/연출 민연홍 이정훈, 이하 ‘미스 마’)측은 26일 누군가의 집인 듯한 공간에서 미스 마(김윤진 분)가 무엇인가를 발견하고 소스라치게 놀라는 모습이 담긴 현장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미스 마는 경직된 표정을 지은 채 집 내부로 들어서면서 주위를 조심스럽게 살핀다. 이어 무엇인가를 발견하고 충격을 받은 듯 이마를 짚으며 의자에 주저앉는다. 그녀가 무엇을 보고 충격을 받았을지 궁금증이 증폭되는 상황.

지난 20일 방송된 9~12회에서 미스 마는 마침내 자신의 딸 민서(이예원 분) 살해 사건의 목격자인 이정희(윤해영 분)와 대면했다. 그러나 미스 마가 이정희로부터 9년 전 사건에 대한 증언을 듣기도 전, 이정희의 집에서 새로운 살인 사건이 일어났고, 이정희 역시 독살 위기를 맞으면서, 딸 민서 살해 사건의 진실은 또다시 멀어졌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미스 마’ 13~16회에는 이정희의 집들이에서 발생했던 코디네이터 배희재(선화 분) 살인 사건의 범인을 찾는 본격적인 추리전이 시작될 전망이다. 더불어 이정희를 위협하는 의문의 배후 역시 서서히 드러날 예정이어서 시청자에게 추리극의 진수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제작진은 "미스 마에게 있어 이정희는 진실을 밝힐 마지막 희망과도 같은 존재인 만큼 이정희의 독살 위기는 미스 마에게 큰 위기이다. 미스 마가 다양한 인물들의 욕망이 얽혀 있는 이 난관을 어떻게 헤쳐나갈 수 있을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