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서울어워즈] 유연석·문소리, 드라마 남녀 조연상 “감사”

0
201810271834206995.jpg

© News1

201810271834208492.jpg

배우 문소리가 27일 오후 서울 경희대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회 더 서울어워즈’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2018.10.2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배우 유연석과 문소리가 드라마 부문 남녀 조연상을 받았다.

‘더 서울 어워즈’는 27일 오후 6시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개최됐다.

드라마 부문 남자 조연상은 ‘미스터 션샤인’의 유연석이 차지했다. 유연석은 "이 상을 받게돼 염치가 없다"며 "더 열심히 하라는 의미로 생각하고 감사히 받겠다"고 말했다.

이어 "’미스터션샤인’ 거의 1년 가까이 촬영을 했는데 행복한 시간이었고 과분한 캐릭터를 만나게 되어 좋았다"며 "훌륭한 배우분들이 많아서 많이 배웠다"고 덧붙였다.

여자 조연상은 ‘라이프’의 문소리가 차지했다. 문소리는 "쉬운 이야기는 아닌 ‘라이프’를 시청해줘서 고맙고 그 중에서도 든든한 시청자들에게 정말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더 서울어워즈’는 웃음과 눈물, 감동을 선사하며 한해를 풍미한 국내 드라마와 영화, 그리고 그안에서 눈부신 열연을 펼친 배우들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시상식으로 올해 2회째를 맞았다.

전현무와 김아중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MC로 활약하며 가수 소유가 축하 무대에 오른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