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밖의Q’ 전현무, 부승관에 “유력한 신인상 후보다”

0
201810271840083039.jpg

MBC ‘뜻밖의Q’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뜻밖의Q’ 전현무가 부승관이 버라이어티 부문 유력한 신인상 후보라고 말했다.

27일 저녁 방송된 MBC ‘뜻밖의Q’에서 마지막 방송이 공개됐다.

이날 이수근은 "버라이어티 신인상으로 부승관이 되는 꿈을 그리며 달려왔다"며 아쉬운 심경을 드러냈다. 이에 전현무는 "왜 그걸 꿈이라고 생각하냐"며 "부승관이 유력한 신인상 후보다"고 말했다.

이어 부승관은 "올해 들어서 이렇게 고생하고 노력한 프로그램은 ‘뜻밖의Q’밖에 없다"며 "아쉽다"고 마음을 털어놨다.

한편 ‘뜻밖의Q’는 퀴즈를 통한 세대 공감 프로젝트! ‘뜻밖의’ 상황 속에서 펼쳐지는 신개념 대국민 출제 퀴즈쇼 프로그램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