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황제성, 문세윤 활약에 “아내 태동을 느꼈다”

0
201810271955500989.jpg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News1

(서울=뉴스1) 서동우 기자 = ‘놀라운 토요일’ 황제성이 "문세윤이 이겼을 때 아내가 태동을 느꼈다"고 말했다.

27일 저녁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게스트로 허경환과 황제성이 출연했다.

이날 황제성은 "키의 독주 체제가 지겹다"고 말했다. 이어 "문세윤이 에이스로 활약할 때 기뻤다"며 "문세윤이 이겼을 때 아내 태동을 느꼈다"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이에 문세윤은 "친구가 구 To The 라가 심하다"고 말해 폭소케 만들었다.

한편 ‘놀라운 토요일’은 전국 시장 속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 가사 받아쓰기 게임을 하는 세대 초월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7시 40분에 방송된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