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디데이] 유상무♥김연지, 오늘(28일) 결혼…대장암 이겨낸 사랑

0
201810281007090940.jpg

라망스튜디오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코미디언 유상무(38)와 작곡가 김연지(32)가 결혼한다.

유상무와 김연지는 28일 오후 1시 서울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화촉을 밝히고 정식으로 부부가 된다.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교제 사실을 처음 알렸다. 당시 유상무는 대장암 투병 중에도 자신의 곁을 지킨 김연지에게 고마움을 드러냈고 둘은 알콩달콩 사랑을 이어왔다. 이후 유상무와 김연지는 열애한 지 1년 여 만에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로 거듭나게 됐다.

특히 유상무는 지난 4월 결혼 발표 당시 소속사를 통해 "몸이 다 회복되지 않은 상태에서 결혼을 하는 게 부담이 되지 않을까 걱정했고, 그렇다고 완치될 때까지 마냥 기다리게 하는 것도 아닌 것 같아 늘 미안했다. 오히려 예비 신부는 함께 살게 되면 옆에서 챙길 수 있어 회복도 빠를 거고, 지금보다 더 행복할 수 있을 거라며 나를 격려해주었다. 예비 신부에게 정말 고맙고 감사하다. 지금의 마음 잊지 않고 건강한 가정 이루겠다"고 해 예비신부에 대한 애틋함을 전한 바 있다.

한편 유상무는 지난해 4월 대장암 3기 판정을 받고 투병 중이다. 현재 항암 치료를 하며 건강 회복에 힘쓰고 있다. 김연지는 유상무의 디지털 싱글 ‘녹아버린 사랑’ 등을 공동 작곡·작사한 인물이다.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