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헤미안 랩소디’, 메가박스 사운드 특별관 MX에서 콘서트처럼 즐겨라

0

201811021707244548.jpg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가 전설의 록밴드 퀸의 리드보컬 프레디 머큐리의 이야기를 다루며 팬들의 큰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메가박스에서 더욱 특별하게 만날 수 있다는 소식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메가박스에서는 ‘보헤미안 랩소디’, ‘위 아 더 챔피언’, ‘돈 스탑 미 나우’ 등 퀸의 전설적인 명곡을 최상의 몰입감을 제공하는 사운드 특별관 MX에서 즐길 수 있다.

메가박스는 사운드 특별관 MX에서 음악 영화를 즐겨야 하는 이유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했다.

먼저 MX는 돌비 애트모스를 통해 기존 채널 기반의 시스템에서 벗어나 전-후-좌-우-상-하 전방위로 흐르는 소리의 움직임을 사실적으로 표현해 내며, 관객들에게 완벽한 360도 입체 음향을 선사하는 시스템으로 영화 속 현장 분위기를 보다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MX에서 관람한다면 일순간에 영화관이 콘서트 현장으로 바뀌는 놀라운 경험을 하게 된다.

메가박스의 예매율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음악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는 돌비 애트모스 버전으로 상영관에서 만날 수 있으며, 60개 이상의 마이어 스피커, 우퍼 배치를 통해 더욱 명료한 고음과 풍부하고 파워풀한 저음을 경험할 수 있다. 음악 영화에 최적화된 상영관 포맷으로 MX가 온오프라인상에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실제로 지난 10월 31일 개봉 이후 관객들은 영화 관련 블로그에 MX에 대한 극찬을 이어지고 있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메가박스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