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팔, 사망 기록일 이후에도 골프에 식사까지?

0

1.jpg

조희팔의 사망 여부를 그것이 알고 싶다가 파헤치면서 그의 사망을 둘러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0일 방송한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희대의 사기범으로 알려졌던 조희팔의 사망 사건 추적했다.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범죄 심리 전문가 표창원 박사와 함께 조희팔이 도피했던 중국으로 가서 조희팔의 흔적을 발견했다.

앞서 조희팔은 지난 2004년 10월부터 2008년 10월 말까지 전국을 대상으로 의료기 재임대 사업과 기업차원의 재테크 사업이라는 명목의 유사수신 행위로 투자자를 모집한 사기범이다. 경찰 추산에 따르면 4조원의 피해액에 3만명의 피해자가 있으며, 자살한 피해자만도 10여명에 이른다.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은 중국 칭다오의 한 골프장에서 2011년 12월 19일 사망한 조희팔이 사망한 날 이후에도 골프를 친 기록을 발견했으며, 웨이하이 단골 식당에서는 조희팔이 올 초까지 식사를 하고 갔다는 종업원의 목격담을 접할 수 있었다.

조희팔에 의한 사기 피해자들은 “가족들조차 사기에 능한 만큼 말을 맞추고 사망을 조작했을 것”이라고 조희팔 사망에 대한 의혹을 제기했다.

조희팔의 사망 소식은 지난 2012년 5월 한국에 전해진 바 있다.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