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런트 워’ 베네딕트 컴버배치, 에디슨 변신 #사형의자 #가짜뉴스 #쇼맨십천재

0

201811121751355050.jpg

‘셜록’ 부터 ‘이미테이션 게임’, ‘닥터 스트레인지’까지 ‘천재 전문배우’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천재 끝판왕’ 에디슨으로 돌아온다.

2019년 포문을 열 기대작 ‘커런트 워’가 1월, 전세계 최초 개봉을 확정하고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블라인드 포스터를 공개했다.

‘커런트 워’의 블라인드 포스터는 강렬한 카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가장 먼저 "1,093개의 특허"라는 카피는 모두가 아는 에디슨의 놀라운 업적을 단적으로 드러낸다. 하지만 그 아래 "사형의자 개발", "가짜뉴스 시초", "쇼맨십의 천재" 등 천재 발명가의 알려진 모습과 상반되는 문구들은 아무도 몰랐던 에디슨의 이면을 조명하며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뿐만 아니라,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선보일 새로운 에디슨 캐릭터가 어둠 속에 가려져 있어 작품 속 그의 모습에 대한 관객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커런트 워’는 1,093개 특허를 가진 누구나 아는 천재 발명가이자 아무도 몰랐던 쇼맨십 천재 에디슨(베네딕트 컴버배치 분)의 일생일대 가장 치열했던 빛의 전쟁을 담은 작품이다.

‘셜록’ 시리즈의 명탐정 셜록을 비롯해 ‘이미테이션 게임’의 천재 수학자, ‘닥터 스트레인지’까지 일명 ‘천재 전문배우’로 등극한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신작 ‘커런트 워’에서 천재 발명가 에디슨 역을 맡아 영화 팬들의 기대를 고조시키고 있다.

베네딕트 컴버배치는 모두가 알고 있던 노력의 아이콘이자 발명가의 모습이 아닌 화려한 쇼맨십을 가진 괴짜 승부사 에디슨으로 분했다. 그는 아무도 몰랐던 위대한 발명가의 입체적인 모습을 완벽히 스크린에 옮겨냈다.

‘셜록’과 ‘닥터 스트레인지’의 캐릭터를 연상시키는 괴짜 천재, 유아독존 모습 등 베네딕트 컴버배치가 가진 모든 매력을 집대성한 ‘커런트 워’의 에디슨은 그의 또 하나의 인생 캐릭터로 관객들에게 각인될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