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왕’ 12월 19일 개봉 확정..송강호 압도적 아우라 담은 티저 공개

0

201811141518367290.jpg

영화 ‘마약왕’이 2018년 대미를 장식한다.

14일 ‘마약왕’ 측은 오는 12월 19일 개봉 확정 소식과 더불어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세상은 왕이라 부른 ‘전설의 마약왕 이두삼’으로 변신한 송강호의 모습이 파노라마로 펼쳐지며 압도적 열연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마약왕’ 티저 예고편은 그간 ‘택시운전사’, ‘변호인’, ‘괴물’ 등의 영화에서 보여준 송강호의 친근한 소시민의 모습에 더해, 노을을 등지고 선 아우라와 예고편 후반 광기 어린 모습까지 그의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대만에서 원료를 받아갖고 조선서 만들어가 그거를 다시 일본으로 갖고와 팔면은 이거 애국 아이가?"라는 이두삼의 대사는 ‘마약왕’의 시대적 배경이 된 ‘잘 살아 보자’고 외치던 1970년대 실제 대한민국의 모습을 복합적으로 담고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마약왕’은 마약도 수출하면 애국이 되던 1970 년대, 근본 없는 밀수꾼이 전설의 마약왕이 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마약왕’은 송강호를 비롯해 조정석, 배두나, 김대명, 김소진, 이희준, 조우진 그리고 특별 출연한 이성민 등 1970년대의 인물들로 완벽 변신한 이들의 독보적 크레딧과 연기 케미스트리를 담았다.

여기에 ‘내부자들’과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로 약 900만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대한민국 청불 영화 흥행 역사를 다시 쓴 연출왕 우민호 감독의 날 선 통찰력 역시 담아냈다.

이처럼 ‘마약왕’은 2018년 마지막을 장식할 영화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