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태권브이 뮤지, 신봉선 “하얀 목덜미, 내 스타일”

0
201510112058468747.jpg

복면가왕 태권브이 뮤지

복면가왕 태권브이 뮤지가 여심을 사로잡았다.

11일 오후 방송한 MBC ‘복면가왕’에는 가왕 코스모스와 태권브이의 대결이 펼쳐졌다.

앞서 태권브이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여심을 사로잡았고, 신봉선은 "하얀 목덜미가 내 스타일이다"라며 사심을 드러냈디.

가왕으로 코스모스에게 패한 태권브이의 정체는 유세윤과 UV로 활동한 뮤지로 밝혀졌다.

이날 뮤지는 "혼자 노래를 해 본 게 너무 오래 됐다"고 말했다.

이에 김새롬은 "너무 잘 생겨 보인다"며 편견이 깨졌다고 밝혔다.

이어 뮤지는 "손꼽을 수 있는 날이라 소주 한 잔 해야 겠다"며 "앞으로는 노래에 더 욕심을 낼 것이다"고 전했다.

/fnstar@fnnews.com fn스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