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컴백 타이틀곡 ‘썸(You’ll Be Mine)’으로 뮤직뱅크 출격

0
201811231356534380.jpg

그룹 네이처가 ‘뮤직뱅크’에 출연한다.

지난 22일 쇼케이스를 통해 9인 체제로 화려한 컴백을 알린 걸그룹 네이처는 23일 오후 5시 KBS2 ‘뮤직뱅크’를 통해 타이틀곡 ‘썸(You’ll Be Mine)’ 무대를 대중에게 처음 공개한다.

22일 발표된 네이처의 두 번째 싱글 앨범 <썸&러브>의 타이틀곡 ‘썸’은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신나는 춤으로 공개 이후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타이틀곡 ‘썸’은 그루비한 베이스와 전자음악의 요소가 어우러진 댄스팝으로 사랑이 찾아올 때의 두근거림을 잘 표현한 가사와 함께 파워풀한 포인트 안무로 눈길을 끈다. 특히 네이처 멤버들이 22일 쇼케이스에서 대중적인 인기를 모으고 싶다며 공개한 포인트 안무인 ‘수타춤’과 ‘하트춤’이 이번 ‘뮤직뱅크’ 무대를 통해 대중에게 어떤 반응을 얻을지 주목된다. 이번 타이틀 곡의 안무는 ‘강남스타일’로 유명한 이주선 안무가의 작품으로 알려졌다.

네이처의 리더 루는 22일 쇼케이스에서 “데뷔한 지 100여일 만에 빠르게 컴백해서 팬들을 다시 만나게 되어 너무 기쁘고 설렌다. 새로 합류한 멤버 9인 체제로 컴백하면서 멤버 모두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이번 타이틀곡은 처음 들었을 때부터 멜로디가 중독성 있고 안무가 파워풀하고 재미있는 만큼 ‘강남스타일’에 버금가는 국민댄스로 키워보고 싶은 욕심도 있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네이처의 컴백 타이틀곡 ‘썸’은 22일 음원 및 뮤직비디오 공개 이후,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비비드한 영상으로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타이틀곡 ‘썸’의 뮤직비디오는 좋아하는 남자를 파티에 초청하고 지루한 수업이 끝나기만을 기다리는 소녀들의 감정을 하나의 스토리로 담아 컬러풀한 영상으로 담아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감각적인 영상미로 에이핑크 ‘1도 없어’, 청하 ‘와이 돈 유 노(Why Don’t You Know)’, ‘롤러코스터(Roller Coaster)’ 등의 뮤직비디오를 제작한 ‘바이킹스리그(Vikings League)’의 비숍(이중원)감독이 연출했다.

한편 네이처는 22일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뮤직뱅크’, 25일 SBS ‘인기가요’ 출연 등 방송 무대 일정과 더불어 24일 목동 방송회관에서 열리는 새 앨범발매 기념 팬 사인회, 버스킹 공연 등을 준비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