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디바 정수라, 30일 데뷔 35주년 기념 공연+음반 발매

0

201811271419187320.jpeg

국민디바 정수라가 데뷔 35주년을 맞이해 기념 공연과 기념 음반을 발매한다.

정수라는 오는 11월 30일과 12월 1일 데뷔 35주년을 맞이해 하얏트 그랜드볼룸 홀에서 기념 공연 ‘Beautiful Day’를 개최한다. 더불어 공연 날짜에 맞춰 35주년 기념 음반을 공개한다.

정수라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민디바로 지난 1983년에 데뷔해 ‘아! 대한민국’, ‘환희’, ‘난 너에게’ 등의 히트곡으로 가요계에 열풍을 일으켰다. 이후 1984년 데뷔 2년 만에 KBS 가요대상을 수상했던 자타공인 국민가수다.

정수라의 이번 앨범은 데뷔 35주년 기념 공연 ‘Beautiful Day’의 공연 날짜에 맞춰 공개할 예정다. 새롭게 발표하는 신곡 두 곡과 데뷔 이후 팬들로부터 사랑 받았던 곡을 새롭게 편곡했으며, 최근 몇 년 간 발표했던 싱글 앨범을 리마스터링해 수록했다.

또한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인 ‘Up Go Up Go(업고 업고)’는 작곡팀 씨유미스터와 작사가 이건우의 곡으로, 신나는 EDM 라틴 댄스 곡으로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중독성 있는 Hook이 특징이다. 팬들과 같이 호흡하고 즐길 수 있는 록 멜로디와 가사에 포커스를 맞췄으며, 16비트 라틴 리듬으로 줌바댄스를 즐길 수 있고 국민 코러스 김현아와 소울맨이 참여해 한층 멜로디를 풍성하고 신나게 만들었다.

수록곡 중 두번째 곡인 ‘어린 시절 나를 만났다’는 제목 부터 노래를 듣기 전부터 아련한 느낌과 서정적인 느낌을 주는 곡이며 작곡가 오주연과 작사가 오주은과 함께 국민디바 정수라가 가장 오랜 시간 공을 드린 곡이며, 정수라의 아련함과 청량한 울림이 담겨 있는 곡이다.

또 이번 앨범 수록 곡에는 데뷔 곡인 ‘바람이었나’와 ‘아버지의 의자’, ‘지나가면’, ‘환희’, ‘아! 대한민국’ 등 수많은 히트곡이 수록돼 있다.

정수라는 "10년만의 공연, 15년만에 정규음반이라 더욱더 준비를 많이 했고 너무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정수라의 35주년 기념 공연 ‘Beautiful Day’가 전석 매진을 기록한 가운데, 동시에 발매되는 35주년 기념 앨범의 기대감을 한층 더 높였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