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2018 AAA’ 에코 크리에이터상 수상..3년 연속 ‘AAA’ 수상

0

201811291009228473.jpg

배우 박해진이 ‘2018 아시아 아티스트어워즈(Asia Artist Awards, 이하 ‘2018 AAA’)’에서 3년 연속 수상했다.

박해진은 지난 28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개최한 ‘2018 AAA’에서 아시아 에코 크리에이터상을 수상했다.

박해진은 "좋은 상 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좋은 작품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 여러분들 감사드리며, 잘 생겼다고 해주신 분들도 감사드립니다"라고 말하며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잊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박해진은 블랙실크 패턴의 숄 칼라 재킷과 보타이, 커머밴드 스타일링을 소화하며 패셔니스타 다운 모습을 보였다.

AAA는 가수와 배우를 통합해 시상하는 글로벌 시상식으로, 한국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벌이는 배우들이 수상자로 이름을 올렸다.

박해진은 지난해 베스트 아티스트 상을 수상한 데 이어 올해도 AAA 레드카펫을 밟았다.

박해진은 2006년 데뷔작인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로 전국에 ‘연하남 신드롬’을 일으키며 국내를 넘어 글로벌 여심을 사로잡았다. 이후 ‘내 딸 서영이’, ‘별에서 온 그대’, ‘닥터 이방인’, ‘나쁜 녀석들’, ‘치즈인더트랩’, ‘맨투맨’ 등에 잇따라 출연하며 진정한 한류스타로 등극했다. 특히 ‘애상사자좌’, ‘멀리 떨어진 사랑’, ‘남인방-친구’ 등 중국 드라마에도 출연하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박해진은 특유의 고급스러움과 남성미, 매 작품 신뢰감을 주는 탁월한 연기력을 비롯해 ‘선행천사’라는 별명이 붙을만큼 끊임없는 선행을 펼치는 배우다. 그는 상해아동복지센터 환아들 후원과 중국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나무심기 등 한국을 넘어 해외에서도 봉사와 기부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한편 박해진은 지난 11월 일본 팬미팅에 이어 오는 1월 태국에서도 팬미팅을 여는 등 해외 활동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