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보석함’, 충격 결과 예고? “싹 다 바뀌었다”

0
201812101143206348.jpg

‘YG보석함’의 트레저7과 도전자들이 치열한 경쟁 속 반전과 충격의 결과를 예고했다.

YG엔터테인먼트는 10일 오전 11시 ‘YG보석함’ 5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에서는 1차 선발된 데뷔조 트레저7과 연습생들의 연속되는 ‘1:1 자리 바꾸기’ 장면을 담았다.

트레저7에 도전하는 연습생 아사히는 “저도 데뷔조에 들어가고 싶다”고 했고, 이병곤은 “무조건 이겨야 해요”라며 투지를 불태웠다. 케이타 역시 “데뷔조를 이길 예정이다”라며 패기 있는 도전장을 내밀었다.

‘1:1 자리 바꾸기’ 경연에서는 반전과 충격의 결과가 이어졌다. 트레저7은 절치부심해 도전한 도전자들에게 자리를 빼앗겨 무대 뒤로 돌아서야만 했다. 이에 다른 도전자들은 “지금 싹 다 바뀌었다”라며 놀라움 속 희망을 봤다.

특히 방예담은 피하고 싶은 강력한 경쟁 상대로 김승훈을 꼽았다. 김승훈은 자신이 도전할 상대로 “저는 무조건 예담이 생각했죠”라며 “이번엔 딱 올라가야죠”라고 여유 있는 모습을 보였다. 방예담은 “저는 이 자리를 굳건히 지키겠습니다”라고 응수했다.

이어진 결과 발표에서 트레저 메이커 관객석과 연습생들은 물론이고,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까지 충격의 탄성을 금치 못했다. 양 대표는 “의외의 결과가 나와서 더 놀랐습니다”라고 코멘트하며 투표 결과에 더욱 궁금증을 모았다.

마지막 장면에서 뒤돌아 무대 밖으로 나가는 방예담의 모습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빅뱅, 위너, 아이콘에 이어 YG가 4년 만에 선발하는 보이그룹 선발 경쟁 프로그램인 ‘YG보석함’은 4회만에 3천400만뷰를 돌파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한국을 비롯해 일본, 인도네시아, 태국 등에서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며 글로벌 인기의 초석을 다지고 있다.

‘YG보석함’은 기존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과 다르게 22년간 쌓아온 YG의 실제 음악 제작 노하우와 내부 시스템을 낱낱이 공개하며 이들의 탄생 과정을 여과 없이 전하고 있다.

총 10부작 ‘YG보석함’ 5회는 오는 14일 오후 10시 V LIVE(V앱)에 먼저 공개 후 밤 12시 JTBC2와 유튜브에서 동시에 볼 수 있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