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2’ 홍수현, 열정 넘치는 ‘새싹 호스트’의 엉뚱 발랄 매력

0

201812111113590370.jpg

배우 홍수현이 열정 넘치는 ‘새싹 호스트’로 변신, 첫 등장부터 기대감을 높였다.

홍수현은 지난 10일 오후 방송한 tvN 예능프로그램 ‘서울메이트2’에서 신입 호스트로 합류, 첫 등장부터 소소한 웃음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홍수현은 이날 방송에서 자취 4년차임을 밝히며 깔끔함이 돋보이는 집을 최초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인테리어 콘셉트를 ‘미니멀리즘’이라 소개한 홍수현은 여행을 다니며 직접 모은 각국의 그림을 ‘홍하우스’만의 포인트로 꼽으며 색다른 집안의 모습을 보여줬다.

친구들의 강력 추천으로 출연을 결심했다는 홍수현은 여행을 좋아하고 친구를 잘 사귀는 편이라 메이트들과 금방 친해질 것 같다며 자신감을 내비치면서도 오랜만에 하는 관찰예능에 어색해하며 카메라를 보고 ‘셀프카메라’처럼 이야기하는 등 엉뚱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다.

홍수현은 이날 방송에서 세심한 면모를 보이며 호스트로서의 첫 손님 맞이 준비를 무사히 마쳤다.

외국인 메이트들이 오기 전 새 침구를 준비해 놓는가 하면, 자신을 도와주기 위해 찾아온 장서희와 함께 웰컴푸드로 김밥을 만들었다. 이어 새로운 메이트 마리암과 도레이를 반갑게 맞이하며 집 안으로 안내하는 등 다정한 모습으로 살가운 매력을 드러냈다.

앞으로 배우라는 공통점을 지닌 홍수현과 메이트들이 보여줄 신나고 유쾌한 여행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서울메이트2’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