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바르셀로나전 71분 활약한 손흥민, 찬스 무산.. 평점 6.7

0

201812120856345112.jpg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FC바르셀로나전에서 선발출전해 평점 6.7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2일 새벽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프 노우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리그 최종 6차전서 바르셀로나와 1-1로 비겼다.

경기 후반까지 바르셀로나에게 한 골을 먹혔던 토트넘은 후반전 40분 루카스 모우라의 극적인 동점골을 통해 승점 1점을 챙겼다. 토트넘은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최근 네 경기 연속 출장한 손흥민은 이번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다만 에릭센의 패스를 받아 생긴 1대1 찬스에서 이뤄진 슈팅이 골키퍼의 발에 걸리는 등 공격 기회 역시 여러 번 찾아왔으나 아쉽게도 골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이런 모습에 영국 후스코어 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7점을 줬다. 결승골을 도운 케인(7.6) 등에 이어 팀 내 6번째로 좋은 평가다.

손흥민은 이번 챔피언스리그에 6번 출전했지만 1골도 기록하지 못했다.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