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러브 샷’, 멤버들이 특히 더 좋아한 앨범”(V앱)

0
201812122220382103.jpg

그룹 엑소(EXO)가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엑소는 12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한겨울 밤 #들려줄게 EXO’를 진행했다.

이날 수호는 “얼마 전까지 정규 5집 ‘템포(Tempo)’로 활동했다”며 “리패키지 앨범을 이렇게 빠르게 준비해서 나온 건 처음인 것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방송 활동을 하면서 (새 앨범) 뮤직비디오도 찍고 앨범 재킷도 찍었다”고 제작 과정을 밝혔다.

또 수호는 영화 ‘스윙키즈’ 개봉을 앞둔 디오에게 영화 촬영, 홍보 등과 앨범을 함께 준비하는 것이 힘들지 않았는지에 대해 물었다.

디오는 “새로운 앨범을 팬 여러분들에게 보여드리는 것이기 때문에 전혀 힘들지 않았다”고 말했다.

또 백현은 “‘템포’도 좋았지만 ‘러브 샷’을 멤버들이 더 좋아했다”며 “특히 카이 씨가 제일 좋아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카이는 “팬 여러분들한테 보여줄 생각으로 했는데 힘든 게 느껴지겠느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엑소 정규 5집 리패키지 ‘LOVE SHOT’은 오는 13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같은 날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