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백서이, 황치열과 한솥밥..하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0

201812261214236191.jpg

신예 백서이가 황치열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6일 하우엔터테인먼트(대표 이용걸) 측은 "신인배우 백서이와 전속 계약을 마쳤다. 신선한 마스크와 다양한 작품을 통해 무한한 잠재력을 보여준 백서이는 당사의 첫 여배우인 만큼 앞으로의 연기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백서이는 건국대 영화학과 출신으로, 지난 2016년 tvN ‘싸우자 귀신아’에서 옥택연의 짝사랑녀 임서연 역으로 데뷔했다.

특히 2017년 KBS2 ‘황금빛 내 인생’에서 신혜선의 금수저 친구 윤하정 역을 맡아 러블리한 악녀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눈도장을 찍는데 성공했다.

최근에는 KBS와 컨버전스TV가 공동으로 기획·제작하는 POOQ의 첫 오리지널 드라마 ‘넘버식스’에서 여자 주인공으로 발탁됐다.

여자 주인공 조민주는 갤러리 큐레이터이자 제대로 된 연애 한 번 해본 적 없는 모태솔로로, 남자 주인공 비투비 민혁, 강율, 권영민 등 세 남자의 첫사랑이자 세 남자의 사랑을 받고 있음에도 애정결핍을 가진 캐릭터를 맡아 청순하면서 미스터리한 매력을 어필할 예정이다.

이처럼 백서이는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미니시리즈, 주말드라마, 웹드라마 등에 출연하며 안정된 연기력을 인정받아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한편 하우엔터테인먼트는 가수 황치열을 비롯해 배우 백서이, 강율, 주연우 등을 영입하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발돋움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