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의 신’ 유명한, 심사위원 홀린 남다른 ‘작곡+작사’

0
201901040942008683.jpg

‘창작의 신’의 유명한이 남다른 재능을 뽐낸다.

오는 6일 MBC MUSIC과 MBC every1에서 방송되는 ‘창작의 신: 국민 작곡가의 탄생(이하 창작의 신)’에서는 4차 오디션 ‘콜라보 미션’에 도전하는 톱9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유명한은 2차 오디션 ‘블라인드 미션’에서 2위를 차지하고, 3차 오디션 ‘1대1 배틀’에서 2차 오디션 1위 퍼센트를 5대0으로 꺾으며 ‘창작의 신’의 강력한 우승후보로 떠올랐다. ‘콜라보 미션’에서 ‘한국의 두아 리파’ 가수 소야와 짝을 이룬 유명한은 또 한 번 도발적인 창작곡으로 정상을 두드릴 예정이다. 

본 경연이 시작되기 전 유명한의 노래 가사를 먼저 읽은 심사위원들은 감탄을 감추지 못했다. 휘성은 "유명한은 음흉한 사람"이라며 "가사가 발칙하고 너무하다"며 웃음을 터트렸다. 소야 역시 "끈적끈적하고 섹시한 노래를 부르는 건 처음이었다"며 "유명한이 재치 있게 가사를 써줘서 흥미롭게 작업을 했다"고 밝혔다.

유명한과 소야의 콜라보 무대는 섹시하면서 상상력을 자극하는 무대였다는 후문이다. 라이머는 "유명한은 천재적인 재능이 있다"며 "문장별로 띄어 보면 과하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한 곡 안에서 이야기 됐을 땐 전혀 저급하지 않다"고 칭찬했다. 
 
유명한의 발칙한 가사가 돋보이는 콜라보 무대는 오는 6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창작의 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창작의 신’은 작곡가 공개 오디션으로 K-POP을 대표하는 히트 메이커를 발굴하는 취지의 신개념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30분 MBC MUSIC과 MBC every1에서 방송된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MBC MUSIC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