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생애 첫 광고 모델 발탁…‘숙면’ 돕는다

0
201901040943386839.jpg

‘일곱악몽’ 드림캐쳐가 인썸니아(InSomnia)의 숙면을 책임진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4일 "드림캐쳐가 수면 관련 제품을 개발하는 회사와 꿈과 숙면을 주제로 1년간 컬래버레이션 활동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업은 드림캐쳐의 이미지와 제품 콘셉트가 잘 어우러져 성사됐다. 드림캐쳐가 모델로 활동하게 될 제품은 수면유도등으로, 일본교토대학의 연구에 기초해 스트레스를 줄여주고 긴장을 완화해 숙면을 유도한다.

특히 악몽을 사로잡아 좋은 꿈은 꾸도록 도와준다고 전해지는 ‘드림캐처’를 최첨단 기술로 구현했다는 점에서 드림캐쳐의 콘셉트와 절묘한 조화를 이룬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드림캐쳐의 독특한 세계관이 이번 컬래버레이션 제품과 결합돼 신선함을 안길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 드림캐쳐의 다양한 활동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드림캐쳐는 강렬한 메탈록 사운드와 파워풀한 군무의 조합으로 탄생한 신개념 걸그룹이다. 데뷔 이래 국내는 물론 강력한 해외 팬덤을 갖추며 두 번째 월드투어까지 성황리에 마무리하는 등 K-POP의 새로운 활력소 역할을 해내고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