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나인 새 싱글 ‘It’s gonna be alright’으로 컴백

0
201901041427459451.jpg

래퍼 블랙나인이 새 싱글을 공개한다.

블랙나인이 4일 오후 6시 새 싱글 ‘It’s gonna be alright’를 발매하고 음악 팬들과 만난다.

‘It’s gonna be alright’은 처참한 상황 속에서도 괜찮아질 거라는 말을 반복하는 것 외엔 할 수 있는 게 없다는 자기 파괴적인 곡이다. 비트는 신예 프로듀서 BYAT(바이엣)이 참여, 새로운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또 드렁큰타이거, 윤미래의 앨범에 참여해 이름을 알린 실력파 보컬리스트 WHO$(후스)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블랙나인은 “이 곡을 끝으로 더 이상 우울한 곡은 그만하려고 한다”면서 “평소의 스타일에서 나아가 사운드적으로 여러 시도를 해보는 중이다. 이번 새 싱글을 시작으로 앞으로는 사운드 적으로 더 다양하고 기존의 없던 스타일을 구축하며 스펙트럼을 넓혀 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블랙나인은 Mnet ‘쇼미더머니6’에 참가해 ‘무서운 신예’로 평가받으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받았던 래퍼다. ‘쇼미더머니777’에서도 독보적인 스타일로 주목 받았다. 또 그는 지난 11월 첫 EP ‘Split Personality’를 발표해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새 싱글을 발매한 후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칠 그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