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헌터, 싱어송라이터 남혁으로 새출발..17일 자작곡 ‘59분’ 발매

0

201901171032480591.jpg

케이헌터로 데뷔해 활동했던 남혁(김남혁)이 본명을 사용, 싱어송라이터로서 새로운 출발을 했다.

17일 소속사 WMF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남혁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자작곡 ’59분’을 공개할 예정이다.

남혁은 지난 2013년 고등학생 2학년 당시 예명 케이헌터로 데뷔해 ‘별이 될래요’, ‘결혼하자’ 등을 발표하며 가요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남혁이 직접 작사와 작곡한 ’59분’은 R&B 기반 발라드 곡으로, 넘어지고 지친 사람에게 손을 내밀어 힘을 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도입부의 따뜻한 피아노를 시작으로 따뜻한 멜로디와 감성적인 사운드로 전반부를 이끈다.

이어지는 후렴구의 강한 고음으로 전반부와는 다른 일상에서의 도피, 꿈을 향해 떠나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남혁은 "고등학교 2학년에 데뷔해 짧지만 깊은 경험 후 뒤늦은 사춘기로 방황을 많이했었다"며 "입시경쟁과 대학생활 후 군입대까지의 방황을 극복한 자전적 곡으로 나, 너 그리고 우리의 지치고 힘든 청춘들의 희망을 주는 노래를 만들고 싶었다"고 밝혔다.

한편 남혁은 SNS 활동과 공연 등을 통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