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뮤뱅’ 출근길서 ‘백설공주’로 변신…존재감 ‘뿜뿜’

0
201901181200348723.jpg

걸그룹 네이처(NATURE)가 음악방송 출근길에서 백설공주로 변신, 존재감을 뽐냈다.

네이처(오로라, 새봄, 루, 채빈, 가가,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는 18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 출근길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네이처는 동화 ‘백설공주와 일곱 난쟁이’ 콘셉트의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가가가 한 손에 사과를 든 백설공주로, 로하가 왕자님으로 변신했으며, 오로라, 새봄, 루, 채빈, 하루, 유채, 선샤인이 동물 파자마를 입은 일곱 난쟁이 역할을 맡아 상큼 발랄한 매력을 드러냈다.

네이처는 과거 ‘뮤직뱅크’ 출근길에서 팬들을 위한 핫팩 선물, 두 번째 싱글 타이틀곡 ‘썸’ 댄스 퍼포먼스 등을 선보이며 강렬한 인상을 준 바 있다.

이날 역시 아홉 멤버 모두 정성을 담은 스타일링으로 팬들을 즐겁게 했다. 특히 ‘뮤직뱅크’ 출근길의 새로운 강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네이처는 이번 주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연달아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