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랜덤울화통’, 반전 거듭 랜덤 채팅으로 ‘웃음 선사’

0

201901251356252637.jpg

‘개그콘서트’의 ‘랜덤울화통’ 코너가 랜덤 채팅의 향연으로 웃음을 선사, 월요병의 백신 역할을 할 예정이다.

지난주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첫 선을 보인 ‘랜덤울화통’은 영상 채팅을 소재로 한 신선한 개그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오는 27일 방송에서는 반전을 거듭하는 에피소드로 웃음을 선사하게 된다.

‘랜덤울화통’은 전 세계인과 랜덤으로 영상 채팅이 가능한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해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를 담은 코너다. 미리 촬영한 영상과 대형 모니터를 이용해 실제 채팅을 하는 듯 상황을 생생하게 재연,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이날 문제를 풀던 학생 박진호와 첫 통화를 하게 된 서태훈은 의도치 않게 제 3자에게 불호령을 받는 것을 시작으로, 각양각색 인물들과 다이내믹한 상황을 마주하게 된다. 특히 동계훈련 중인 야구선수 유희관과의 깜짝 채팅도 성사됐다고 알려지며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또한 마음 속 깊은 그리움 퍼레이드를 펼치는 ‘박짠호’ 조충현의 예측불허 한 등장과 이에 기겁하는 서태훈은 자석의 N극과 S극처럼 피하고 싶어도 피할 수 없는 운명으로 폭소를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한편 ‘개콘’은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