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송현, ‘빅이슈’ 캐스팅…주진모 아내 役

0
201902111040407326.jpg

배우 최송현이 ‘빅이슈’로 인사를 건넨다.

11일 소속사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는 "최송현이 오는 3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 ‘빅이슈'(극본 장혁린, 연출 이동훈)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빅이슈’는 매주 한 건 스캔들을 쫓는 주인공의 흥미진진한 파파라치 에피소드를 그린 성공 스토리 드라마다. ‘타짜’, ‘보스를 지켜라’, ‘신의 선물-14일’ 등을 연출한 이동훈 감독과 ‘리셋’, ‘용팔이’, ‘The K2’ 등을 집필한 장혁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주진모, 한예슬, 신소율, 안세하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최송현은 ‘빅이슈’에서 사진기자 한석주(주진모)의 아내 배민정 역을 맡았다. 배민정은 남편의 명예욕 때문에 자신과 딸이 희생됐다고 생각하고, 사진 한 장으로 한순간 나락에 떨어진 석주의 곁을 매몰차게 떠나는 인물이다. 

소속사 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좋은 작품에 함께 하게 돼서 영광"이라며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송현이 출연하는 SBS 새 수목드라마 ‘빅이슈’는 현재 방영 중인 ‘황후의 품격’ 후속 작품으로 오는 3월 방송 예정이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디에이와이엔터테인먼트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