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영, ‘녹두꽃’ 캐스팅..조정석-윤시윤-최원영과 연기 호흡

0

201902111451300321.jpg

배우 박규영이 드라마 ‘녹두꽃’에 합류, 고운 외모에 순수하고 맑은 마음씨를 지닌 스무살 아가씨로 분한다.

11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박규영의 SBS 새 금토드라마 ‘녹두꽃’ 합류 소식을 전했다.

‘녹두꽃’은 1894년 동학농민혁명의 역사 속에서 농민군과 토벌대로 갈라져 싸워야 했던 이복 형제의 파란만장한 휴먼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녹두꽃’은 ‘정도전’, ‘어셈블리’ 등 완성도 높은 스토리를 자랑하는 정현민 작가와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등 선 굵은 연출의 신경수PD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조정석, 윤시윤, 한예리 등이 출연을 확정 지어 2019년 기대작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박규영은 극중 순수한 매력을 지닌 황명심 역을 맡았다. 황명심은 낭만과 사랑이 가득한 인생을 꿈꾸던 중, 갑작스럽게 혼담 제의를 받으며 새로운 삶을 맞이하게 된다.

박규영은 극중 남매로 등장하는 황석주 역의 최원영과 남다른 연기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박규영은 영화 ‘괴물들’, ‘레슬러’를 비롯해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제3의 매력’ 등에 출연했다.

또한 현재 방영 중인 tvN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는 신입 편집자 오지율 역을 맡아 통통 튀는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한편 ‘녹두꽃’은 2019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