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역 이영은, 왕석현과 한솥밥..STX라이언하트와 전속계약 체결

0

201902111635108974.jpg

아역배우 이영은이 왕석현과 한솥밥을 먹는다.

11일 STX라이언하트 측은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인 이영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밝은 에너지와 통통 튀는 이영은만의 매력이 잘 보여지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 이영은의 활약에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영은은 SBS ‘다시 만난 세계, tvN ‘시그널’, SBS ‘내 마음 반짝반짝’, MBC ‘불어라 미풍아’ 등을 비롯해 영화 ‘사랑해! 진영아’, ’48미터’ 등에 출연하며 다양한 캐릭터를 아우르는 배우로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이영은은 오는 3월 1일 KBS 3.1절 특별 다큐 드라마 ‘그날이 오면’에서 독립운동가 이장옥 여사 역을 맡아 열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STX라이언하트에는 배우 왕석현, 가수 짱유, 고승형, 이츠 등이 소속돼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