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플 때 사랑한다’, ‘신과의 약속’ 흥행 잇는 명품 드라마 탄생 예고

0

201902221353318930.jpg

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가 MBC 주말드라마 성공신화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오는 23일 오후 9시 5분 첫 방송하는 ‘슬플 때 사랑한다’는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을 비롯해 흡입력 있는 스토리 전개, 감성을 자극하는 섬세한 연출 등을 기반으로 주말저녁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난 16일 종영한 ‘신과의 약속’은 죽어가는 자식을 살리기 위해 세상의 윤리와 도덕을 뛰어넘는 선택을 한 부부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자식을 위한 부부의 사연이 몰입력을 높이는 동시에 한채영, 오윤아 등 배우들의 호연과 흥미진진한 이야기 전개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이끌어냈다.

‘슬플 때 사랑한다’ 역시, 배우들의 뛰어난 연기력과 눈을 뗄 수 없는 스토리전개로 시청자들에게 짜릿한 재미를 선사하겠다는 각오다.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는 사랑에 실패한 사람들의 두 번째 사랑을 통해 진짜 사랑의 의미를 전하며 비밀스러운 욕망을 가진 사람들의 쫓고 쫓기는 아슬아슬한 관계를 통해 극적 재미를 선사하게 된다.

자타공인 ‘멜로킹’ 지현우부터 ‘보그맘’ 이후 새로운 인생 캐릭터가 기대되는 박한별, 강렬한 연기변신을 예고한 류수영, 출연작마다 높은 관심과 화제를 모았던 왕빛나, 특별출연이지만 남다른 존재감이 기대되는 박하나에 이르기까지 명품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이 뭉쳤다.

이들은 각 캐릭터 간, 얽히고설킨 운명적 사랑을 심도 있게 그려내기 위해 캐릭터 연구는 물론 메이크업, 의상 등 디테일한 부분까지 각별히 신경 쓰며 작품의 퀄리티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스토리 측면 또한 기대감을 높이기에 충분하다. ‘쫓기는 여자인 동시에 행복을 찾아가는 여자’ 윤마리(박한별 분)를 중심으로 ‘숨겨준 남자’ 서정원(지현우 분)의 순애보적인 사랑, ‘쫓는 남자’ 강인욱(류수영 분)의 지독한 사랑이 강렬한 서사를 안긴다.

여기에 ‘비밀의 키’를 쥐고 있는 주해라(왕빛나 분)가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는 한편, 박하나의 시선으로 비춰질 또 한 명의 윤마리의 감성 또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제작진은 "짙은 감성이 담긴 정통 멜로드라마로써 시청자들의 뇌리에 오래도록 기억될 수 있는 작품을 만들기 위해 지현우, 박한별, 류수영, 왕빛나, 박하나 등 배우들을 비롯해 제작진 모두 열정을 갖고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전하며 "하루 앞으로 다가온 ‘슬플 때 사랑한다’ 첫 방송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슬플 때 사랑한다’는 1999년 일본 TBC에서 방영된 노지마 신지 작가의 ‘아름다운 사랑’을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