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현장] ‘악질경찰’ 이선균, 전소니 극찬 “본 적 없는 마스크 가진 배우”

0

201902251131199137.jpg

배우 이선균이 ‘악질경찰’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전소니에 대해 아낌없이 극찬했다.

25일 서울시 강남구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악질경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배우 이선균, 전소니, 박해준 등을 비롯해 이정범 감독이 참석했다.

이선균은 이날 현장에서 "(전소니가) 영화가 처음인데도 불구하고 차분하고 똑똑했다. 본 적 없는 마스크를 가지고 있는 배우가 나타났다. 이름도 ‘소니’다. 어렸을 때 가지고 싶었던 워크맨처럼 정말 대박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에 이정범 감독도 "전소니 배우가 똑똑한 줄은 알고 있었다. 촬영을 진행하면서도 상상력이 풍부하고 센스가 좋다는 걸 느꼈다. 현장에서도 전혀 떨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이선균은 극중 비리가 일상인 악질경찰 조필호 역을 맡았다.

한편 ‘악질경찰’은 뒷돈은 챙기고 비리는 눈감고 쓰레기같은 악질경찰이 폭발사건 용의자로 몰리고 거대 기업의 음모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범죄 드라마로, 오는 3월 21일 개봉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