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플 때 사랑한다’ 박하나, 특별출연의 좋은 본보기..시청률 견인차 역할

0

201902261134009580.jpg

배우 박하나가 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를 통해 특별출연의 좋은 본보기를 보여줬다.

박하나는 지난 23일 첫 방송한 MBC 주말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극본 송정림, 연출 최이섭 유범상)에서 극의 초반부 강렬한 서사를 이끌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한눈에 사로잡았다.

박하나는 극중, 촉망받던 미술학도에서 재벌가 후계자 강인욱(류수영 분)과 결혼하며 안주인이 되는 윤마리 역을 맡았다. 윤마리는 모두가 부러워할 만한 현대판 신데렐라로 보였지만 현실은 남편 강인욱의 지독한 집착에 영혼마저 지쳐가는 인물이다.

박하나는 인욱의 손아귀에서 고통 받는 캐릭터의 내면을 온몸으로 연기하며 독보적 존재감을 발휘했다. 그는 눈빛 하나, 손끝 하나로 윤마리가 겪고 있는 공포와 슬픔을 브라운관 너머까지 전달했다.

제작진은 "박하나는 촬영현장에서도 모두가 숨죽이고 지켜볼 정도로 굉장한 에너지를 발산해냈다. 투혼에 가까운 박하나의 열정 덕분에 ‘슬플 때 사랑한다’가 기분 좋게 시작할 수 있었다"며 "강인욱이 만든 창살 없는 감옥에서 박하나의 윤마리가 어떻게 탈출하게 될 것인지 오는 3월 2일 방송되는 ‘슬플 때 사랑한다’ 5회에도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슬플 때 사랑한다’는 1999년 일본 TBC에서 방영된 노지마 신지 작가의 ‘아름다운 사람’을 정식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드라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