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출신 K-POP 루키’ 유키카, 오늘(26일) ‘더쇼’서 음방 신고식

0
201902261743224019.jpg

솔로 아티스트 유키카(YUKIKA)가 ‘더쇼’에서 ‘네온’ 라이브를 최초로 공개한다.

26일 소속사 에스티메이트는 “유키카가 오늘 오후 방송되는 SBS MTV 음악 프로그램 ‘더쇼’에 출연해 K-POP 솔로 가수로서의 데뷔 무대를 꾸민다”고 밝혔다.

이날 ‘더쇼’에서 유키카는 지난 22일 발매한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네온(NEON)’ 라이브 무대를 최초 공개해 기대감을 높인다. 그는 이날 무대를 통해 특유의 청순하고 화사한 매력을 앞세워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유키카의 솔로 데뷔곡 ‘네온’은 과거 일본에서 유행한 시티팝 감성의 레트로 어반 댄스 팝 트랙으로, 매력적이고도 따스한 톤을 가진 유키카의 보컬과 완벽한 한국어 메시지 전달력이 돋보이는 곡이다.

한국과 일본의 서브컬쳐 계열 최고의 커리어를 쌓아온 작곡가이자 에스티메이트의 수장 ESTi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청하, 여자친구, 러블리즈, 이달의 소녀 등과 호흡을 맞췄던 작곡팀 오레오와 뮤직비디오 프로덕션 디지페디가 ‘네온’의 작곡 및 영상을 담당해 세련된 K-POP곡으로 연출해냈다.

유키카는 ‘더쇼’를 시작으로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국내 팬들에게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그의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byh_star@fnnews.com fn스타 백융희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