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PO진출, 9회 6점 대역전 드라마 썼다

0
201510150819267823.jpg

두산 PO진출

두산 PO진출 소식이 전해졌다.

두산은 14일 서울 목동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준플레이오프 4차전경기에서 넥센에 11-9로 극적인 드라마를 연출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5-9로 끌려가던 경기를 9회에 6득점해 승부를 뒤집은 것.

두산 양의지가 2루타를 터트리고 3루 주자와 1루 주자 김현수까지 홈으로 불러들였다. 이후 조상우의 폭투까지 더해 11-9으로 대역전에 성공했다.

넥센 조상우는 9회 등판해 무너지고 두산 마무리 이현승은 9회를 지켜내 승리했다.

한편 이날 승리로 두산은 정규시즌 2위 NC 다이노스와 5전3승제로 한국시리즈 진출을 다투게 됐다.

플레이오프 1차전은 오는 18일 오후 2시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다.

두산 PO진출 소식에 누리꾼들은 “두산 PO진출, 진짜 드라마다.” “두산 PO진출, 대박이네.” “두산 PO진출, 역시 끈질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