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KSMF’, 봄을 여는 스페셜 무대 선사..가요계★ 총집합

0

201903121653490584.jpg

‘2019 케이소울 뮤직 페스티벌(2019 K-SOUL MUSIC FESTIVAL, 이하 ‘2019 KSMF’)’이 특별한 무대들로 다가오는 봄을 연다.

‘2019 KSMF’는 오는 13일 오후 7시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아이돌 음악이 가요계를 장악하고 있는 현재 ‘2019 KSMF’는 전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명곡들의 무대로 가요계 역사를 되돌아 볼 수 있는 뜻깊은 장을 마련, 과거를 추억하고 그리워하는 기성 세대부터 음악의 다양성에 갈증을 느끼고 있는 전 세대의 음악팬들까지 모두 만족시킬 전망이다.

먼저 이번 공연에서는 대한민국 가요의 위상을 널리 떨친 국내 가요계 대표 스타들이 합류했다.

‘트로트 스타’ 태진아, 조항조, 임수정, 진성, 박상철, 성은, 홍진영, 지원이, 강남, 김수찬 등이 관객들의 텐션을 상승시키는 경쾌한 무대로 신구 트로트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7080 음악의 대명사’ 전영록, 최성수, 이규석, 양수경은 추억과 그리움이 묻어나는 의미 있는 무대로 관객들과 특별한 소통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포근한 포크 선율로 일상에 지친 관객들에게 활기를 전할 국내 포크 붐의 주역 해바라기, 신계행, 백미현, 유리상자, 이상 등의 무대를 비롯해 ‘명품 발라더’ 백지영, 이루, 창민, 서제이, 알리, 유성은 등이 봄과 함께 찾아온 ‘2019 KSMF’에서 서정적인 발라드로 잠들어 있던 관객들의 감성을 깨울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뮤지컬계의 흥행 보증수표 김소현, 손준호 부부가 독보적인 핑크빛 하모니로 현장을 달구며 풍성한 축제를 장식할 것으로 관심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밖에도 ‘2019 KSMF’는 기존의 페스티벌과 달리 주최사를 통해 오디션을 진행, 아직 빛을 발하지 못한 숨은 진주들에게 무대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오디션을 통해 선정된 TOP3 4인조 여성 보컬 그룹 가시내들, 치어리더 출신 트로트 가수 김맑음, KBS1 ‘전국노래자랑’ 최우수상의 주인공 박소민은 최정상급 아티스트와의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통해 전무후무한 축제의 장을 완성시킬 계획이다.

이렇듯 ‘2019 KSMF’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무대와 신선한 연출, 전무후무한 구성으로 음악을 사랑하는 모든 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색 뮤직 페스티벌을 예고했다.

한편 ‘2019 KSMF’는 이휘재와 박하나의 진행을 맡았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