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 아이돌’ 코쿤, 데뷔 9개월 만 첫 단독 콘서트 개최

0
201903140922540641.jpg

신개념 개그아이돌 코쿤(전재민·이창한·강주원·김태길·다나카 료)이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만든다.

개그문화 브랜드 ‘윤소그룹’은 14일 "코쿤이 오는 24일 오후 7시 서울 마포구 홍대 스텀프에서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코쿤은 ‘윤소그룹’의 수장 개그맨 윤형빈과 일본 최대 엔터테인먼트 기업 요시모토흥업이 제작한 5인조 남성 그룹이다. 

코쿤은 지난해 7월 tvN ‘코미디 빅리그’를 통해 개그 무대에 데뷔했으며, 첫 출연에 바로 순위권에 오르는 등 신인으로서 가시적인 성과를 올렸다. 또 ‘코미디 빅리그’에 출연할 때마다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코쿤은 지난해 여름 서울과 부산에서 각각 개최된 ‘2018 코미디위크 인 홍대’와 ‘제6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도 출연했다. 코쿤은 기라성 같은 선배들과 함께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며 의미있는 시간을 나눴다. 

이밖에도 코쿤은 SNS와 유튜브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방송과 공연에서 보여주지 못한 1~2분 분량의 짧은 콩트를 선보이며 팬들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오는 24일 열리는 첫 번째 단독 콘서트에서 코쿤은 지난해 발매한 첫 번째 타이틀곡 ‘뭐라고?’ 및 다양한 개그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 중이다. 

윤소그룹의 수장 개그맨 윤형빈은 "’개그아이돌’이라는 새로운 콘셉트로 코쿤이 세상에 나온 지 9개월이 됐다"며 "이번 콘서트는 코쿤을 향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팬들에게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만한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한 자리"라고 밝혔다. 

한편, 코쿤의 첫 번째 콘서트 티켓은 14일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윤소그룹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