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화, ‘구해줘2’ 캐스팅..엄태구 첫사랑 변신(공식)

0

201903201701271558.jpg

배우 한선화가 ‘구해줘2’를 통해 애정과 애증의 관계를 넘나드는 엄태구의 첫사랑으로 분한다.

20일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은 "한선화가 OCN 새 수목드라마 ‘구해줘2’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한선화는 극중 민철(엄태구 분)의 첫사랑이자 읍내 카페의 고마담으로 분한다. 고마담은 진하게 화장을 해도 경박스럽거나 촌스럽지 않으며, 10대 때 치열한 로맨스를 선보였던 민철과 5년 만에 재회하게 되면서 애정과 애증의 관계를 오가게 된다.

한선화는 기존의 밝고 통통 튀는 이미지에서 탈피, ‘구해줘2’에서는 강렬한 포스와 분위기로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만큼, 새로운 캐릭터 도전으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나갈 그의 모습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그는 드라마 ‘빙구’, ‘자체발광 오피스’, ‘학교 2017’, ‘데릴남편 오작두’, ‘드라마스테이지 2019-굿바이 내 인생보험’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고, 특히 ‘2017 MBC 연기대상’에서는 ‘자체발광 오피스’로 미니시리즈 부문 여자 우수연기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구해줘2’는 궁지에 몰린 마을을 구원한 헛된 믿음, 그 믿음에 대적하는 미친 꼴통의 나 홀로 구원기를 담은 작품으로, 연상호 감독의 애니메이션 ‘사이비’를 원작으로 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