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중근, ‘무엇이든 물어보살’로 첫 예능 도전..만능 스포테이너 거듭날까

0

201903221554328256.jpg

야구 해설위원 봉중근이 ‘무엇이든 물어보살’로 생애 첫 예능프로그램에 도전한다.

22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봉중근이 오는 25일 오후 방송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봉중근은 MC 이수근에게 아이디어를 얻어 투수별 상황극을 준비하고, 자신의 별명 ‘봉미미’에 관련된 일화를 풀어놓는 등 재치 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앞선 녹화에서 봉중근은 스포테이너가 되고 싶다는 야심찬 포부를 드러냈고, 이에 MC 서장훈은 "지금껏 멋진 야구선수였다. 열심히 살았다. 남은 인생은 덤이라고 생각해라"며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네 훈훈한 장면을 연출했다는 후문이다.

‘무엇이든 물어보살’ 출연은 야구선수로 활동을 했던 봉중근의 생애 첫 예능으로, 지금껏 본 적 없는 봉중근의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을 계획이다.

봉중근이 어떤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며 만능 스포테이너로 거듭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봉중근의 첫 예능 나들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오는 25일 오후 9시 50분 KBS joy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