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슈퍼주니어-레드벨벳-청하와 ‘2019 대만 케이팝 콘서트’ 라인업 합류

0
201903271011197713.jpg

그룹 VAV가 글로벌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7일 소속사 A TEAM 엔터테인먼트는 "VAV가 오는 28일 대만 타이페이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9 Monster K-Pop in Taipei Concert’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몬스터 에너지에서 협찬하고 Eaglelife、 藝能娛樂國際ape에서 주최하며, 국내를 대표하는 K팝 스타들의 출연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해 23여개 도시 월드투어에 이어 최근 2019 라틴투어까지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글로벌 핫루키로 떠오른 VAV가 슈퍼주니어, 레드벨벳, 청하 등과 함께 특급 아티스트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VAV의 리더 세인트반과 로우가 MC를 맡아 콘서트를 직접 진행할 예정으로, 국내외 팬들의 기대감이 높은 상황이다.

지난 19일 정오 네 번째 미니앨범 ‘THRILLA KILLA(쓰릴라킬라)’를 발매하며 컴백한 VAV는 이번 공연을 통해 또 한 번의 강렬하고 완벽한 무대로 관객들과 만나겠다는 각오다.

한편 VAV는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해 활발한 컴백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