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진영 보이그룹’ D1CE, 데뷔명 확정과 함께 ‘본격 준비’ 착수

0
201903281034553296.jpg

우진영과 김현수, 박우담, 정유준, 조용근의 데뷔 그룹명이 전 세계 팬들과 함께 ‘D1CE(디원스)’로 확정됐다.

28일 디원스컴퍼니에 따르면 앞서 진행한 HNB 프로젝트 데뷔명 투표 결과 후보군 중 ‘D1CE’가 최다 득표를 차지했다. 이에 다섯 멤버들은 프로젝트 HNB에서, 데뷔를 앞둔 보이그룹 D1CE로 공식적인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D1CE’의 경우 108개국에서 1만805명의 팬들의 참여로 그 이름이 정해졌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D1CE만의 음악을 국내는 물론 전 세계에 알리겠다는 당찬 포부 역시 이번 데뷔 그룹명 프로젝트에 담겨 있다.

데뷔명 확정과 함께 이들을 서포트하는 회사도 새롭게 출범한다. 디원스컴퍼니가 바로 그것. 디원스컴퍼니는 다섯 멤버들과 함께 앨범 제작 전반을 함께 의논하고 공유하는 아티스트 참여형 회사로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특히 우진영과 김현수, 박우담, 정유준, 조용근의 그룹명 D1CE는 이들의 데뷔 콘셉트와 깊은 연관이 있다는 귀띔. 과연 이들이 어떤 모습으로 팬들 앞에 설지 벌써부터 많은 기대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디원스컴퍼니는 "오랫동안 다섯 멤버를 응원하고 지지해주신 팬 여러분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 D1CE 멤버들과 함께 여러분의 성원에 보답하는 음악과 퍼포먼스로 인사드리겠다. 앞으로도 애정 어린 시선으로 D1CE를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디원스컴퍼니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