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새록, ‘열혈사제’ 이어 ‘미스터 기간제’ 여주인공 발탁

0

201904181451434587.jpg

배우 금새록이 드라마 ‘미스터 기간제’로 윤균상과 호흡을 맞춘다.

18일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 측은 "금새록이 OCN 새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 주연으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금새록은 극중 하소현 역을 맡았다. 하소현은 무조건적으로 학생들을 믿고 지지하는 천명고의 유일무이한 학생바보 열혈 체육교사다. 그는 기간제 교사로 위장 잠입한 기무혁(윤균상 분)과는 담임-부담임으로 엮어 믿었던 학생들의 은밀한 비밀을 마주하게 되는 캐릭터다.

금새록은 최근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에서 근성과 개성 강한 형사 서승아 역을 맡아 주목받고 있다. 그가 차기작을 곧바로 확정지으며 상승세를 이어가게 됐다.

지난해 드라마 ‘같이 살래요’로 신선한 얼굴을 알리고 같은 해 영화 ‘독전’으로 파격 변신을 선보였던 만큼 ‘미스터 기간제’에서는 또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미스터 기간제’는 ‘구해줘2’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