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현우, ‘이흥선 마술대회’ 적극 홍보..국내 마술계 신예 등용문

0

201904250927581470.jpg

마술사 최현우가 대한민국 마술의 발전을 위한 신예 등용문 ‘2019 제 16회 이흥선 마술대회 : 알렉산더 매직 컨벤션’의 적극 홍보에 나섰다.

최현우는 자신의 SNS와 공연 ‘전유성의 쑈쑈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대한민국 1호 마술사 故이흥선 마술사와 대한민국 1호 개그맨 전유성이 함께 만들어낸 ‘이흥선 마술대회’가 5월 10일, 블루스퀘어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최현우는 자신을 대한민국 대표 마술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준 스승인 故이흥선 마술사의 이름을 딴 마술대회인 만큼 대회에 가지는 애정과 특별한 소회를 밝혔다.

‘이흥선 마술대회’는 대한민국 1호 개그맨 전유성과 함께 아이디어를 내서 시작한 국내 최초의 마술대회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신예 마술사들의 등용문이다.

특히 이번 ‘2019 제 16회 이흥선 마술대회’는 초대 대회를 함께 시작한 개그맨 전유성의 데뷔 50주년 기념 콘서트 ‘데뷔 50년만에 제일 큰 무대, 전유성의 쑈쑈쑈: 사실은 떨려요’의 전야제로 열릴 예정이다. 최현우 또한 공연에 출연할 예정이기 때문에 그의 ‘이흥선 마술대회’와 ‘전유성의 쑈쑈쑈’에 대한 애정이 관심을 끌고 있다.

전유성은 ‘전유성의 쑈쑈쑈’의 제작발표회에서 故이흥선 마술사의 마술을 소개하곤 했던 인연을 시작으로 마술과 친해지게 된 계기를 이야기하면서, 마술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언급한 바 있다.

실제로 그가 준비 중인 공연 ‘전유성의 쑈쑈쑈’에도 최현우를 비롯, 닥터레옹, 김민형, 김상순 등의 국내외 최정상급의 마술사들이 출연을 예고하고 있어 더욱 다채로운 공연을 꾸밀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019 제 16회 이흥선 마술대회’와 ‘전유성의 쑈쑈쑈’는 오는 5월 10일과 5월 11-12일 블루스퀘어에서 각각 진행될 예정이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기자

Facebook Comments